블로그 생활

처방전 없이 살 수 있는 방광염 약국약 및 방광염 초기증상 본문

건강, 음식, 효능

처방전 없이 살 수 있는 방광염 약국약 및 방광염 초기증상

시토스 2021. 9. 14. 15:16

처방전 없이 살 수 있는 방광염 약국 약 및 방광염 초기 증상

화장실에 갈 때마다 불편하고 시원하지 않다면 방광염을 의심해 볼 수 있습니다. 방광염은 소변을 모아두는 방광에 세균 등이 감염돼 염증이 생겼을 때 발생하는 질환으로, 방광에 결리는 감기라고 불릴 정도로 흔하게 발생합니다. 방광염은 대부분이 세균 감염으로 발생하게 되며, 원인균의 80%가 대장균이라고 합니다. 또한, 신체 특성상 여성에게 빈번하게 발생하게 되며 항문 쪽에 있던 대장균이 요도를 통해 올라와 방광에 염증과 통증을 일으키게 됩니다.

 

방광염약국약

방광염은 급성 방광염과 만성 방광염으로 나뉘는데, 만성 방광염은 1년에 3회 이상 방광염이 호전되지 않거나 지속해서 발생하는 상태를 말합니다. 급성 방광염은 인체 해부학적, 기능적 이상 없이 세균이 요로계를 침범해 생기는 감염으로 인해 염증이 방광에만 국한돼 나타나고 다른 장기에 염증이 생기지 않는 질환입니다.

 

방광염약국약

소변 통증은 남녀 모두에 있어 방광염의 가장 흔한 증상입니다. 방광염은 방광 조직에 염증을 일으켜 통증으로 나타나게 되며 단순 급성 방광염은 남성보다 여성에게서 더 흔히 나타나게 됩니다. 여성은 세균이 요도에 인접한 회음부와 질 입구에 머무르는 경향이 있으며 요도가 짧아서 방광을 침범하기 쉬울 뿐만 아니라 급성 방광염은 발생한 지 6개월 이내에 재발한다는 연구 보고도 있을 정도로 여성 방광염은 흔히 발생하고 있습니다.

방광염 초기 증상

방광염을 의심할 수 있는 증상으로는 잦은 화장실 사용을 꼽을 수 있습니다. 건강한 사람은 하루 평균 5~6번 정도로 소변을 보는데, 평소처럼 생활하고, 8번 이상 화장실에 간다면 방광염일 가능성이 큽니다. 또한, 갑자기 참을 수 없는 소변을 보고 싶은 욕구를 느끼는 증상도 방광염일 수 있습니다. 소변을 볼 때 고통을 느끼거나 잔뇨감이 남아 있고, 소변에 피가 섞이거나 심한 냄새, 탁한 소변 색도 방광염을 의심해 볼 수 있습니다.

 

여자 방광염 환자

여성 방광염은 갱년기 이후에 더 자주 발생할 수 있습니다. 폐경 이후 여성은 질 내부의 세균 환경이 바뀌어 요로에 감염이 쉽게 생길 수 있습니다. 또한, 임신하면 자궁이 커지거나 요관, 방광을 압박하거나 임신 관련 호르몬의 영향으로 요관, 방광의 이동성을 떨어뜨려 방광염의 위험이 커질 수 있습니다. 임산부의 경우 요로감염이 조산의 원인이 된다는 지적이 있으므로 주의가 필요합니다.

 

임산부

처방전 없이 살 수 있는 방광염 약국 약

약국에서 처방전 없이 방광염 약국 약이 있습니다. 하지만 시중에서 판매되는 방광염 약국 약은 치료 효과가 미미하다는 후기가 많을 뿐만 아니라 잘못 사용한 항생제는 약물 내성을 키워줄 수 있어 정확하게 검진을 받고 증상에 적합한 약을 처방받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예방에도 신경을 써야 하며 비타민C 음식을 충분히 섭취하고 크랜베리 주스나 물을 많이 마시는 것도 도움이 됩니다.

약국에서 살 수 있는 방광염 약국 약에는 요로신과 요비신, 유로펜, 용담사간탕 등이 있습니다. 이들 약은 이름은 다르지만, 성분은 모두 한방처방인 용담사간탕을 기본으로 한 생약 성분으로 알려져 있으며, 방광염을 비롯한 요도염과 신장염과 부종 완화에도 도움이 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방광염 약국 약 또한 다른 약처럼 임산부는 먹지 말아야 하며, 수유 중에는 복용하지 않거나 수유를 중단해야 하며 약사와 상담 후에 복용해야 합니다.

 

방광염에 좋은음식

여자 방광염 원인 및 치료

방광염은 방광의 감기라는 별명이 붙을 정도로 흔한 질병으로 남녀 모두에게서 걸리지만, 여성들은 요도의 길이가 짧고 세균이 회음부 및 질 입구 등에 서식하기 쉬우므로 더 자주 걸리게 됩니다. 또한, 성관계와 출산으로 인한 감염, 탐폰을 삽입하거나 배변 후 닦는 자세 등도 영향을 줄 수 있으며, 목욕용 거품 및 오일, 커피, 술 등도 방광염을 유발, 악화시킬 수 있고, 소변 오래 참기, 꽉 달라붙는 하의, 다리 꼬기 등도 원인이 될 수 있습니다.

 

여자방광염환자

방광염은 의료기술의 발달로 항생제를 복용하면 평균적으로 2일 정도만 치료하면 증상이 호전될 수 있으며 대부분 5일 정도면 완치될 수 있습니다. 또한, 방광염은 항생제만으로도 치료할 수 있으므로 감기 정도로 취급되기도 하지만, 급성 방광염 증상을 방치하게 되면 만성 방광염이 되거나 신우신염으로 발전할 수 있으므로, 방광염으로 의심될 때는 방광염 약국 약도 편리하기는 하지만, 검진을 받아보고 치료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300x250
0 Comments
댓글쓰기 폼